의왕시, 전통시장 및 상점가 활성화 지원사업 공모 선정
상태바
의왕시, 전통시장 및 상점가 활성화 지원사업 공모 선정
  • 의왕방송
  • 승인 2023.01.10 1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곡도깨비시장, 문화관광형시장 특성화육성 및 노후전선정비 사업비 10억 확보
도깨비시장
도깨비시장

의왕시(시장 김성제)가 중소벤처기업부 공모사업인 2023년도 전통시장 및 상점가 활성화 지원사업의 ‘문화관광형시장 특성화 육성사업’과 ‘노후전선정비사업’ 2개 분야에 선정돼 총 10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문화관광형시장 특성화 육성사업은 지역의 문화·관광자원을 연계해 전통시장 고유의 특장점을 집중적으로 육성하는 상인 중심의 프로젝트사업이며, 노후전선정비사업은 전통시장 내 낡고 오래된 전기설비 정비를 통해 화재위험 및 안전사고를 예방하는 사업이다.

이번에 선정된 문화관광형시장 특성화 육성사업은 의왕시와 부곡도깨비시장 상인회가 사업추진단을 꾸려 하드웨어, 소프트웨어, 휴먼웨어 분야로 나눠 ▲열차 콘셉트의 카페 개장 ▲왕송호수-레일바이크-도깨비시장 경유 마을버스 디자인 개발 ▲유치원생 및 초등학생 현장체험학습 프로그램 개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시는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부곡도깨비시장이 안심하고 방문할 수 있는 안전한 환경 조성과 함께 관광코스 연계를 통한 전통시장 상품화 및 차별화로 골목시장에서 한발 나아가 경기도 대표시장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성제 의왕시장은 “코로나19 유행의 끝자락에서 중소벤처기업부 공모사업 대상지로 선정되었다는 소식을 전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문화관광자원 확대 및 추가 발굴 그리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일정대로 사업을 잘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공모사업은 중소벤처기업부에서 2개 분야 총 239억원의 국비를 걸고 추진하는 사업으로, 서류심사, PT발표 및 현장평가, 종합심사를 거쳐 진행됐다. 문화관광형시장 육성사업에 전국 97개, 노후전선정비사업에 36개 시군이 참여해 최종 심사에서 40개 시․군, 25개 시․군이 각각 선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