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옥순 의원, “학생용 스마트단말기 보급 후, 관리대책 필요”
상태바
김옥순 의원, “학생용 스마트단말기 보급 후, 관리대책 필요”
  • 의왕방송
  • 승인 2022.11.08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보급에만 신경 쓴 ‘학생용 스마트단말기’... 유지·관리도 관심 필요
- 김옥순 의원, “보급 이후 관리에 대한 명확한 지침 마련돼야”
김옥순 의원
김옥순 의원

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원회 김옥순 의원(더불어민주당, 비례)은 7일 광명교육지원청과 수원교육지원청에 대한 2022년 행정사무감사에서 학생용 스마트단말기 보급 후 체계적인 관리가 미흡하다고 지적했다.

질의에서 김옥순 의원은 “경기도교육청이 2021년부터 추진하고 있는 학생용 스마트단말기 보급사업이 2023년까지 100% 보급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는데, 정작 보급 후 관리체계가 갖춰 있지 않아 학교 현장에서는 혼선을 빚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황윤규 수원교육장은 “보급하는 것을 우선시 하다보니 관리에 대한 예산이 미흡한 것은 사실”이라고 말하며, “면밀하게 스마트단말기를 관리할 수 있도록 별도의 예산이나 지침들이 만들어져야 한다”고 답했다.

김의원은 “학교에서 보급은 할 수 있겠지만, 보급 후 유지·관리 부분은 학교의 부담이 될 수 있으므로 부담을 최소화 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고 말하며, “스마트단말기 분실과 파손 시, 책임 소재를 분명히 하고 고장이 났을 경우 A/S를 학생이 해야 할지, 학교가 해야 할지 등 기본적인 사항에 대해서도 명확한 기준을 정립해 줘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