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 부곡도깨비시장, 경기도, 3차 전통시장 시설현대화 대상 선정
상태바
의왕 부곡도깨비시장, 경기도, 3차 전통시장 시설현대화 대상 선정
  • 의왕방송
  • 승인 2022.09.01 0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3차 전통시장 시설현대화 대상 13곳 선정‥호우피해 시장 우선 지원
○ 도, ‘2022년도 전통시장 시설현대화 지원사업’ 3차 지원 대상 13곳 선정
- 31일 선정심의위원회 개최‥시급성, 상인 동의율 충족도, 예산 규모 고려
- 집중호우 피해 노후 시장, 경기북부 소재 시장 우선 지원 초점
- 총 사업비 약 15억 원 투입‥아케이드, 화장실 등 편의시설 설치 및 개보수

최근 수도권에 발생한 집중호우로 노후 전통시장들이 큰 피해를 본 가운데, 경기도가 ‘2022년도 전통시장 시설현대화 지원사업’ 3차 지원 대상으로 도내 전통시장·상점가 13곳을 선정해 지원에 나섰다고 1일 밝혔다.

‘전통시장 시설현대화 지원사업’은 도내 전통시장 등을 대상으로 변화하는 소비 트렌드에 맞는 시설현대화로 상권기능을 대폭 개선해 경쟁력을 확보하고 고객 편의 증진을 도모하고자 추진하는 사업이다.

이번 3차 모집은 2022년도 전통시장 시설현대화 사업의 잔여 예산을 활용해 추진하는 것으로, 특히 지난달 중부지역 집중호우로 피해를 본 전통시장의 시설복구를 우선 지원하는 데 초점을 맞췄다.

도는 이를 위해 지난 8월 중 도내 전통시장, 상점가, 상권 활성화 구역 등을 대상으로 공모를 시행한 결과, 도내 총 8개 시군에 있는 18개 시장 및 상점가 등이 사업 참여 의사를 밝혀왔다.

이후 지난 31일 선정심의위원회를 열어 시급성, 상인 동의율 충족도, 예산 규모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13곳을 사업 대상지로 선정했다.

광명전통시장, 광명새마을시장, 이천 관고전통시장, 연천 전곡전통시장, 의왕 부곡도깨비시장, 파주 금촌전통시장, 성남 남한산성전통시장, 분당현대전통시장, 성남 우성종합시장, 성남 돌고래전통시장, 성남 코끼리전통시장, 부천한신시장, 화성 사강시장이 해당한다.

특히 이들 시장은 그간 시설현대화 지원실적이 다소 부족했던 북부 8개 시군 소재이거나 집중호우로 피해를 본 지역 시장들로, 시설이 낙후되고 상대적으로 안전이 취약한 곳을 우선 지원해 사업 효율화를 꾀하겠다는 구상이다.

해당 시장들에 투입될 총 사업비는 약 15억 원으로, 아케이드, 시장 출입구 통로, 공용화장실 등 편의시설 설치 및 개보수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김태현 경기도 소상공인과장은 “전통시장의 경쟁력과 안정성을 강화해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도록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며 “특히 어려워진 경제 상황과 집중호우 피해로 시름겨워하는 상인들을 위해 앞으로도 민생경제 회복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