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소영 의원, 김동연 경기도지사 예방…“과천·의왕 교통현안 해결 위해 힘 합칠 것”
상태바
이소영 의원, 김동연 경기도지사 예방…“과천·의왕 교통현안 해결 위해 힘 합칠 것”
  • 의왕방송
  • 승인 2022.08.23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천·의왕 교통현안 해결 위해 힘 합칠 것”

⋅ 위례~과천선 주암역·과천대로역, GTX-C 의왕역 등 교통현안에 대해 경기도 공동 대응 요청
⋅ 이소영 의원, “위례~과천선 주암역 주암지구 내 주거·상업지역 위치해야...
GTX-C 의왕역 신설 관련 민자사업자 과도한 운영비 요구 경기도 적극 나서달라”

더불어민주당 이소영(의왕시·과천시) 국회의원과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과천·의왕 교통 현안 해결을 위해 힘을 합칠 예정이다. 이 의원은 23일 김 지사를 만나 위례과천선 및 GTX-C 의왕역 현안에 대해 경기도가 함께 적극적으로 대응·지원할 것을 요청했다.

이 의원은 “최근 민간사업자가 국토부에 제출한 위례과천선 제안노선 중 주암역과 과천대로역(문원역)이 당초 국토부를 비롯해 과천시와 서초·강남·송파구 등이 합의했던 것과 차이가 있음을 확인했다”며 경기도의 적극 대응을 요청했다.

또한 GTX-C 의왕역 신설과 관련해서는 “민간사업자가 추가 신설역이라는 이유로 지자체에 과도한 운영비(40년치)를 요구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도차원의 검증과 공동 대응을 당부했다.

이에 김 지사는 “의원실과 공조하여 도민의 편익이 최우선시 되도록 살피겠다”며 과천·의왕 교통 현안에 대해 적극적으로 관심을 가지고 협조할 것을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