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글로벌 기후행동 본격 시동
상태바
의왕시, 글로벌 기후행동 본격 시동
  • 의왕방송
  • 승인 2021.09.09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콤 & 레이스투제로 릴레이캠페인 동시 참여

의왕시(시장 김상돈)는 지난 9일 유엔과 세계 1만여 지방정부와 함께하는지콤 & 레이스투제로 온라인 릴레이 캠페인’(이하 캠페인) 참여를 선언했다.

 

온라인에 공개한 참여 선언 영상에는 의왕시 환경과·의왕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 두 민관이 함께하여, 글로벌 지방정부들과 함께 기후위기 극복을 위해 책임 있는 탄소중립 실천을 다짐하는 모습이 담겼다.

 

지콤은 글로벌 기후·에너지 시장협약(Global Covenant of Mayors on Climate & Energy)으로 온실가스 감축 등 기후변화대응 및 에너지 전환에 대한 세계 최대 지방정부 공동 기후행동이며, 레이스투제로(RaceToZero)는 유엔기후변화협약이 탄소제로를 목표로 지방정부, 기업, 학계 등의 참여를 요청하는 캠페인이다.

 

참여를 선언한 주체들은 2050 탄소중립 장기계획과 2030 중기계획을 마련하게 된다.

 

20218월 현재, 우리나라 서울, 부산, 영국 런던, 미국 워싱턴DC, 일본 도쿄 등 764개 기초·광역 지방정부, 3,067개 기업 등이 동참하고 있으며, 의왕시도 이번 캠페인 참여로 기후위기 대응에 선도적인 위치가 되어 글로벌 기후정책 담론을 주도하게 되었다.

시 관계자는국제사회와 협력하며 지역의 책임 있는 기후행동을 선도하는 것이 캠페인 참여의 의미라며시는 앞으로 시정 전반에 걸친 기후변화 대응계획을 수립하여 기후위기 극복을 선도하는 책임 있는 국제사회의 구성원으로 자리매김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캠페인 참여영상은 의왕시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