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청계산 일대 대벌레 발생으로 긴급방제 나서
상태바
의왕시, 청계산 일대 대벌레 발생으로 긴급방제 나서
  • 의왕방송
  • 승인 2021.07.22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벌레 방제 현장
대벌레 방제 현장

의왕시가 청계산 일원 산림에 대벌레가 발생하여 이달 말까지 긴급방제작업에 나선다고 밝혔다.

대벌레 사진
대벌레 사진

대벌레는 주로 청계산 이미마을 뒤편 산림 2부 능선에 밀집된 것으로 파악됐으며, 해당지역이 개인사유지와 국유림이 혼재해 의왕시와 수원국유림관리사업소가 협업을 통해 공동으로 방제작업을 추진한다

 

시는 방제효과를 높이기 위해 차량고압분무기를 이용한 지상방제와, 끈이 롤 트랩, 인력활용 제거 등 가용한 모든 방법을 총동원할 방침이다.

 

최근 들어 자주 출몰하고 있는 돌발해충은 수년간 지속돼 온 기후변화가 원인인 것으로 추정되며, 특히 지난해 겨울 기온이 크게 상승하면서 대벌레 역시 더욱 급증한 것으로 분석된다. 의왕시의 경우 상반기에도 매미나방이 대량으로 발생하여 지상방제와 드론을 이용한 항공방제를 병행하여 병해충 개체수를 꾸준히 조절해 왔다.

 

김영만 공원녹지과장은 현재까지 대벌레 발생에 따른 산림피해나 사람에게 준 피해는 거의 없는 것으로 파악되나, 급격한 개체수 증가로 산림에 추가적인 피해가 우려된다, “청계산을 이용하는 시민들이 불편하지 않도록 방제작업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