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스타트업을 위한 창업지원공간 마련...창업생태계 조성 기대
상태바
의왕시, 스타트업을 위한 창업지원공간 마련...창업생태계 조성 기대
  • 의왕방송
  • 승인 2021.04.27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일어울림센터 내 5~8층 공간 조성, 오는 7월부터 본격 운영
포일어울림센터 전경
포일어울림센터 전경

의왕시(시장 김상돈)는 오는 7월 포일어울림센터에 조성되는 창업지원공간에 대한 세부 운영계획을 마련하고 스타트업 발전을 위한 창업생태계 조성에 나섰다.

 

의왕시 포일동(안양판교로 82)에 위치한 포일어울림센터 내 5~8층 공간에 조성되는 창업지원공간은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유치하고 경쟁력있는 기업을 육성하기 위한 시설들로 구성되어 있다.

 

5층 메이커스페이스(제조창업), 6층 기업성장지원센터(성장기업), 7층 창업보육센터(초기창업), 8층 스타트업지원센터(1인창조 및 예비창업자) 등 총 전용면적 3,456로 구성되어 있으며, 앞으로 61개의 유망 스타트업이 입주할 예정이다.

 

시는 이번 창업지원공간을 만들기 위해 지난 3년 동안 국내·외 주요 창업지원 공간 30개소 이상을 벤치마킹하였고, 다양한 분야의 스타트업 전문가들의 의견을 수렴했다.

 

이를 반영하여 지난해 7월에는 현대자동차와 의왕시 창업생태계 조성을 위한 협력을 주요내용으로 한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등 대소기업, 미래형 첨단 소재·부품·장비업체들과의 협력을 통해 스타트업 성장을 위한 시너지를 기대하고 있다.

 

김상돈 의왕시장은창업생태계는 의왕시의 미래를 이끌어 나갈 중요한 원동력인 만큼 그동안 창업지원사업을 확대 추진해 왔다.”면서,“앞으로 수많은 창업기업들이 새롭게 조성되는 의왕시 창업지원공간을 통해 한층 더 성장하고 도약해 나갈 수 있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포일어울림센터 신규입주기업 모집은 오는 5월에 진행되며, 서류·면접심사를 거쳐 최종 선정된 기업은 71일부터 입주할 수 있다. 이와 관련한 모집 공고문은 K-Startup 및 의왕시청 홈페이지에 게재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