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지역 의료단체와 코로나19 백신접종 협력체계 구축
상태바
경기도, 지역 의료단체와 코로나19 백신접종 협력체계 구축
  • 최윤호 기자
  • 승인 2021.02.10 1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기도, 경기도의사회·경기도병원회·경기도간호사회와 안전하고 신속한 코로나19 백신접종 협력을 위한 ‘경기도 코로나19 백신접종 의정협의체 업무협약’ 체결
- 도-의료단체 협력체계 구축, 접종 정보 공유 및 민간 의료자원 확보, 교육 등 논의

경기도가 도민들의 일상회복을 앞당길 안정적인 코로나19 백신접종을 위해 지역 의료단체와 긴밀히 협력해 나가기로 약속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10일 경기도청 상황실에서 이동욱 경기도의사회 회장, 정영진 경기도병원회 회장, 전화연 경기도간호사회 회장과 코로나19 백신접종 협력을 위한 경기도 코로나19 백신접종 의정협의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재명 지사는 경기도에서도 백신접종추진단을 만들어 나름대로 준비를 하고 있다면서 민간과 협력체계를 구축해 체계적으로 사전에 충분히 연습도 하고 현장에서 잘 집행될 수 있도록 하겠다. 여러분들의 노고를 잊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 지사는 이어 국민들이 적극적으로 국가정책과 방역에 협조했지만 경제적으로는 다른 어느 국가보다도 지원을 받지 못했다. 의료진들에 대한 보상도 현장에서 매우 부족하다고 느낄 것이라며 앞으로는 좀 더 적극적인 재정 운영을 통해 고통 받는 국민들의 스트레스지수도 떨어지고 현장에서 번아웃(burnout)돼가는 의료진들도 충전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동욱 경기도의사회 회장은 의료인 입장에서 코로나19 사태에서 가장 중요한 문제가 백신인데 국민들이 일상생활로 돌아가고 국가경제도 회복될 수 있도록 경기도의사회가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영진 경기도병원회 회장은 도나 정부에서 지원해준 음압격리병실이나 관련 세미나 등 선제적 대응이나 재정지원이 굉장히 도움이 됐다코로나가 끝난 뒤에도 감염병에 대해 많은 관심을 갖고 지원을 하다보면 다른 감염병이 오더라도 무사히 견뎌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전화연 경기도간호사회 회장은 백신예방 접종을 시작한다고 하니 어두운 긴 터널 속에서 서서히 빛이 보이는 것 같다백신접종 과정에서 간호인력이 의사인력보다 많이 필요한 만큼 인력을 더 보완할 수 있도록 홍보를 부탁드리고 나아가 공공병원 간호사 수를 확충해줬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도와 의료단체는 정부의 백신공급과 예방접종 시기에 맞춰서 코로나19 백신접종이 차질 없이 시행되도록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도는 예방접종에 대한 관련 정보를 지역 의료단체에 신속하게 제공하며, 의료단체와 함께 예방접종 홍보와 의료인력 교육 등을 실시하기로 했다. 의료단체는 도민이 안전하고 신속한 접종을 받을 수 있도록 예방접종에 참여하며, 도내 행정구에 설치되는 접종센터 운영에 있어 의사, 간호사 등 의료인력 지원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방침이다.

한편 도는 도와 31개 시군에 예방접종추진단과 지역협의체를 구성하고 행정구당 1곳씩 총 42개소의 접종센터를 설치할 계획으로, 현재 체육시설과 공공시설 등 66곳의 후보군을 확보해 놓은 상태다. 접종위탁의료기관은 31개 시군 총 3,952곳이 참여의사를 표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