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송호수에 천연기념물 원앙 자리잡다
상태바
왕송호수에 천연기념물 원앙 자리잡다
  • 최윤호 기자
  • 승인 2021.01.20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왕도시공사 조류생태과학관은 왕송호수 일대 생태환경 모니터링 활동 중 천연기념물 327호로 지정되어 관리중인 원앙(Aix galericulata) 10여 개체가 카메라에 포착됐다고 밝혔다.

 

학예사에 따르면 원앙(Aix galericulata)은 대표적인 수면성 오리류로 먹이감이 풍부하고 청정한 산간계곡의 나무구멍이나 활엽수림이 발달한 바위 틈에 둥지를 트는 화려한 겨울철새로서 금년 왕송호수를 찾은 원앙무리는 기존텃새화된 개체를 포함하여 러시아, 일본 극동지역 등에서 겨울을 나기위해 왕송호수로 남하 이동한 군집으로 판단된다고 밝혔다.

 

의왕도시공사 오복환 사장은각자의 자리에서 코로나19 감염병 예방과 확산방지를 위해 수고하고 계신 모든 지역주민들에게 호수를 찾은 귀한 철새들이 희망의 상징으로 힘이 되길 진심으로 바란다,“의왕도시공사는 시민이 행복한 도시환경제공을 위해 앞으로도 앞장서 가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