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청계마을 다함께돌봄센터 수탁자 선정
상태바
의왕시, 청계마을 다함께돌봄센터 수탁자 선정
  • 최윤호 기자
  • 승인 2020.08.26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똥이네 공동육아 사회적협동조합’선정, 5년간 위탁운영
청계마을다함께돌봄센터 수탁자 선정심의위원회의 장면
청계마을다함께돌봄센터 수탁자 선정심의위원회의 장면

의왕시(시장 김상돈)는 지역중심의 돌봄체계 구축을 통한 초등돌봄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추진중인 청계마을 다함께돌봄센터(청계마을 3단지 관리동)의 위탁운영 기관 선정 심의위원회를 25일 개최했다.

 

이날 심의회에서는 학계 돌봄전문가, 군포의왕교육지원청, 지역아동센터, 청계마을3단지 입주자대표회, 관계 공무원 등으로 구성된 7명의 선정심의위원회 위원들이 신청 법인(단체)의 제출서류를 토대로 참여업체의 사업계획 발표 및 질의응답을 통해 사업계획의 적정성, 사업수행능력, 운영실적, 재정능력, 공신력 등 5개 영역을 평가해 위탁자를 선정했다.

 

수탁신청 법인(단체)은 제안 설명자료를 통해 다함께 돌봄센터의 필요성, 운영방향, 조직구성, 지역자원의 활용, 센터장 소개, 사업 운영실적 등을 발표하고 위원들의 심층질문에 답하는 순으로 진행되었으며, 이날 의결기준에 충족한개똥이네 공동육아 사회적협동조조합이 의결기준을 충족해 위탁운영 기관으로 최종 선정되어 향후 5년간 의왕시 청계마을 다함께돌봄센터를 위탁운영하게 되었다.

 

의왕시 다함께돌봄센터는 초등학생에게 방과 후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며 돌봄 사각지대 해소와 맞벌이 부부의 육아부담 문제를 경감하기 위해 설치되는 아동복시시설로 지난해 포일숲속마을에 다함께돌봄센터 1호점을 개소하였고 부곡동 주민센터 내에 부곡동 다함께돌봄센터 2호점을 오는 9월에 개소할 예정이며, 이날 수탁자를 선정한 청계마을 3단지 내의 다함께돌봄센터는 오는 11월 개소를 위해 관리동 내 주민공동시설 리모델링을 준비중에 있다.

 

한편, 의왕시는 다함께돌봄 확대를 위해 관내 공동주택단지 및 마을에 돌봄공간 설치를 지속적으로 협의하고 앞으로 500세대 이상 신축되는 공동주택 단지 내에는 의무적으로 돌봄공간이 확보될 수 있도록 관련기관을 대상으로 지속적인 협의를 하는 등 다함께돌봄사업이 주민참여·주도형 사업으로 추진되어 주민중심의 자발적인 돌봄체계가 구축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이윤주 여성아동과장은 맞벌이 등으로 부모의 손길이 필요한 어린 아이들의 양육책임을 지자체가 안아서 온 마을이 아이를 키우듯 미래의 주인공인 아이들이 올바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보살핌을 받을 수 있는 돌봄체계 구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