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내손도서관,‘길 위의 인문학’공모사업 5년 연속 선정
상태바
의왕시 내손도서관,‘길 위의 인문학’공모사업 5년 연속 선정
  • 최윤호 기자
  • 승인 2020.08.11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주민들이 인문학에 대해 조금 더 친숙하게 다가갈 수 있는 기회 제공
내손도서관 길위의인문학(추사 김정희 강의중인 장면 )
내손도서관 길위의인문학(추사 김정희 강의중인 장면 )

 

의왕시 내손도서관이 전국 도서관을 대상으로 실시한길 위의 인문학공모사업에 5년 연속 선정됐다.

 

길 위의 인문학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도서관협회가 주관하는 사업으로, 지역의 공공도서관을 거점으로 다양한 강연을 통해 지역주민들이 인문학에 대해 조금 더 친숙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하기 위한 프로그램이다.

 

이번 공모사업에는‘18세기 동양과 서양 인문의 만남을 주제로 한 함께 읽기와고난을 창조로 바꾼 추사 김정희! 추사를 제대로 알고, 캘리그라피를 쓰다를 주제로 한 자유기획 등 총 2개 분야가 동시에 선정되어 오는 8월 말부터 11월까지 프로그램을 진행하게 되었다.

 

‘18세기 동양과 서양 인문의 만남강좌는 박지원열하일기와 아이누민족서사시’, 괴테파우스트를 내용으로 의왕시 지역작가인 이용준, 박수밀, 이경희 작가가 주제를 나눠 총 20회로 운영할 예정이며, ‘고난을 창조로 바꾼 추사 김정희!’강좌는 추사의 예술혼과 창조정신, 글에 감정을 입히는 손글씨 엽서쓰기를 내용으로 지역작가인 김우남, 이하루 작가가 총 15회로 운영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에는 캘리그라피를 직접 체험하는 특별한 시간도 준비되어 있다.

 

한편, 이번길 위의 인문학프로그램은 코로나19로 인해 네이버 밴드를 통해 온라인 강좌로 진행할 예정이며, 코로나 상황에 따라 비대면과 대면을 병행하여 운영할 계획이다.

 

프로그램 신청은 오는 12일 오전 9시부터 의왕시 내손도서관 홈페이지를 통해 선착순으로 모집하며, 보다 자세한 사항은 내손도서관(031-345-2645)으로 문의하면 된다.

 

곽한규 내손도서관장은의왕시 지역작가가 참여하는 인문학 강좌를 통해 도서관과 작가, 지역주민이 함께 만나는 기회를 제공하고, 코로나로 지친 시민들에게 삶의 긍정적인 영향을 주는 인문학을 보다 쉽게 접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