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소상공인, 자영업자 상하수도 요금 50% 감면
상태바
의왕시 소상공인, 자영업자 상하수도 요금 50% 감면
  • 최윤호 기자
  • 승인 2020.04.29 1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피해극복, 4월부터 6월까지 3개월간 상하수도 요금 감면

의왕시(시장 김상돈)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자영업자를 위해 상하수도 요금을 50% 감면한다고 밝혔다.

 

감면기간은 4월부터 6월까지 3개월간이며 가정용을 제외한 일반용, 대중탕용, 산업용을 사용하는 사업장이 혜택대상이 된다.

 

일반상가에 있는 소규모 판매점, ·소매점, 음식점, ·미용실, 숙박시설, 대중목욕탕 등을 운영하는 소상공인이 주로 혜택을 볼 것으로 예상되며 특별한 신청절차 없이 일괄 감면적용 되지만, 매출액 기준 500대 대기업과 공공기관, 학교 및 비영리법인 등은 제외된다.

 

시는 이번 감면을 위해 4월에 코로나19와 같은 재난으로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 자영업자를 지원하기 위한 관련조례 및 시행규칙을 신속히 개정하여 법적근거를 마련했다.

 

김상돈 의왕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해 경영난을 겪고 있는 영세 자영업자와 소상공인, 중소기업 운영에 도움을 드리고자 상하수도 요금 50% 감면을 실시하게 되었다,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분들에게 작게나마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