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돈 의왕시장,‘코로나19 확진자 방문 영업장’격려
상태바
김상돈 의왕시장,‘코로나19 확진자 방문 영업장’격려
  • 최윤호 기자
  • 승인 2020.03.10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확진자 방문이후 매출액 감소로 힘들어 하는 영업주 위로
파리바게뜨 오전성원점
파리바게뜨 오전성원점

김상돈 의왕시장은 9일 코로나19 확진자가 확진판정을 받기 전 방문한 영업장을 찾아가 방역사항을 확인하고 확진자 동선 공개 이후 영업 상황 등에 대한 고민을 영업주와 함께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김 시장은 확진자 동선 공개후 손님이 없어 어려움을 겪은 파리바게뜨 오전성원점과 초평동 소재 카페인더뷰를 찾아 영업장 대표를 만나 격려한 후 위로와 협조를 당부했다.

 

이는 시민들에게 업소의 방역정보를 제공해 확산하는 불안감을 막고, 침체된 지역 상권을 살리려는 의도다.

 

이날 방문한 파리바게뜨 오전성원점대표는 고객 감소의 우려에도 불구하고, 확진자 동선 공개 직후 이 사실을 찾아오는 손님에게 알리고, 확진환자의 건강을 걱정하는 게시글을 가게 정면에 부착해 훈훈한 미담을 남겼다.

카페인더뷰
카페인더뷰

 

또한, ‘카페인더뷰대표는 코로나 확진자 방문 이후로 매장 전체에 대한 방역을 했음에도, 코로나 확진자가 다녀갔다는 사람들의 인식 때문에 매장을 찾는 고객들이 줄어 매출액이 현저히 떨어졌다고 말하며, “매장 자체적으로 열화상 카메라와 공기청정기, 손소독제를 비치해 손님들이 안심하고 매장을 찾을 수 있도록 했다고 설명했다.

 

김상돈 시장은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공개는 불안에 떨고 있는 시민들을 위한 의무적 조치였다고 설명하고, “시에서도 확진자가 방문한 영업장 및 그 주변지역까지 철저히 방역하여 고객들이 매장을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으며, 방역이 완료된 매장은 고객들이 기존과 같이 안심하고 이용해도 괜찮은 매장임이 시민들에게 알려질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전했다.

 

또한, 이날 현장 방문을 마친 김상돈 시장은 행사 및 모임 취소, 외출 자제, 개인위생 철저 등 사회적 거리두기캠페인에 적극 동참해달라고 시민들의 협조를 부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