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산화물질 ‘클로로젠산’ 함량 취나물이 1위
상태바
항산화물질 ‘클로로젠산’ 함량 취나물이 1위
  • 최윤호 기자
  • 승인 2020.03.05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조사 기간 : 2019. 8월 ~ 11월
○ 취나물, 케일, 상추 등 채소류 39품목, 고구마, 감자 등 서류 4품목 대상
- 총 24품목 ‘클로로젠산’ 함유
경기도청사
경기도청사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은 작년 8월부터 4개월에 걸쳐 도내 소비가 많은 채소류 및 서류를 대상으로 항산화 물질인 클로로젠산의 함량을 조사한 결과를 5일 발표했다.

클로로젠산은 폴리페놀의 일종으로 세포 기능 장애를 통해 체내 염증을 유발하는 활성산소의 생성·축적을 억제해 면역력 강화, 노화·비만 억제에 도움을 주는 항산화 물질이다.

조사는 취나물, 케일, 상추, 깻잎, 시금치 등 채소류 39품목과 고구마, 감자, , 토란 등 서류 4품목을 대상으로 진행했으며, 24품목에서 클로로젠산이 함유된 것으로 나타났다.

100g클로로젠산함유량 기준 채소류는 취나물이(38.3mg) 가장 높게 나타났고, 케일(22.9mg), 미나리(10.7mg), 우엉(9.7mg) 순이었다.

동일 기준 서류는 호박고구마(1.4mg)와 홍감자(0.4mg)가 다른 서류보다 함유량이 많았다.

이 밖에 클로로젠산의 함유량을 높이기 위한 조리 방법 연구 결과도 발표했다.

취나물과 미나리는 30초 가량 데쳤을 때, 감자와 고구마는 채반으로 쪘을 때 함유량이 높게 나타났다.

부위별로는 껍질의 함유량이 가장 높게 나타났다.

보건환경연구원 관계자는 일상적으로 도민들이 많이 섭취하는 채소류, 서류에 항산화물질에 대한 연구가 부족하여 이번 연구를 진행하게 되었으며, 이 연구가 도민 건강 증진에 도움이 됐으면 한다.”앞으로 도민들에게 일상 생활에 유익한 정보를 제공할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참고자료>

채소류 및 서류의 클로로젠산 함량

분류

품목

클로로젠산 함량

(mg/100 g FW1))

서류

고구마

호박고구마

1.42

밤고구마

1.31

감자

홍감자

0.37

수미감자

0.09

 

N.D.2)

토란

 

N.D.

엽채류

취나물

 

38.31

케일

 

22.93

상추

적상추

8.66

꽃상추

5.64

청상추

2.50

치커리

 

1.48

얼갈이

 

0.81

쑥갓

 

0.77

청경채

 

0.20

고춧잎

 

0.12

양상추

 

0.07

깻잎

 

N.D.

시금치

 

N.D.

열무

 

N.D.

근대

 

N.D.

아욱

 

N.D.

비름나물

 

N.D.

엽경채류

미나리

 

10.67

콜라비

 

0.34

부추

 

N.D.

 

N.D.

달래

 

N.D.

근채류

우엉

 

9.72

도라지

 

1.37

당근

 

0.22

양파

 

N.D.

마늘

 

N.D.

(뿌리)

 

N.D.

생강

 

N.D.

연근

 

N.D.

비트

 

N.D.

결구 엽채류

브로콜리

 

2.45

콜리플라워

 

2.35

배추

 

0.65

양배추

양배추

0.63

적양배추

0.03

알배기

 

0.08

박과 과채류

오이

 

N.D.

애호박

 

N.D.

박과 이외 과채류

가지

 

2.01

고추

 

0.02

피망

 

0.01

1)FW corresponds “fresh weight”.

2)N.D. corresponds “not detected”.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